Home > 주류관련상식> 세계의 술  
 
 
 칵테일의 정의
   
  칵테일(cocktail)이란 여러 종류의 술을 기주(base, 基酒)로 하여 고미제(苦味劑), 설탕, 향료 등을 혼합하여 만든 일종의 혼합주(mixed drink)이다.

칵테일은 마시는 사람의 기호와 취향에 맞추어 두 가지 이상의 재료를 혼합하여 독특한 맛과 빛깔을 내고 알코올 도수를 낮춘 알코올 음료로서 술의 예술품이라고 할 수 있다.

칵테일은 기주와 부재료로 구분되는데, 기주란 주재료를 말하며 주로 알코올분이 높은 증류주가 사용된다. 부재료로는 탄산음료, 주스, 계란, 크림, 리큐르 등이 있다.

현재 칵테일은 3,000여 종에 이르는데 함께 먹는 음식의 종류와 마시는 때에 따라 종류를 달리하며 단맛, 쓴맛, 신맛 등 여러 가지 변화를 주어 칵테일의 특색을 살린다.

또 기주 이외에 칵테일의 향미에 뉘앙스를 주고 풍미를 돋우기 위해 비터스(bitters)를 넣는다. 칵테일이나 양주를 마실 때에는 소량의 고미(쓴맛)가 필수적이므로 비터스는 빼놓을 수 없으며 동시에 건위제나 강장제 구실도 한다.